이해찬 "부동산 시장 매우 불안정해 국민께 대단히 송구"
이해찬 "부동산 시장 매우 불안정해 국민께 대단히 송구"
  • 신학현 기자
  • 승인 2020.07.03 12:5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이해찬 더불어민주당 대표가 1일 오전 서울 여의도 국회에서 열린 최고위원회의에서 모두발언을 하고 있다. 이 대표는 모두발언에서 "오늘로 일본의 수출규제 1년, 소부장 산업 강화로 전화위복"했다고 밝혔다. 2020.7.1/뉴스1 © News1 박세연 기자

 

이해찬 더불어민주당 대표는 3일 "최근 부동산 시장이 매우 불안정해서 국민 여러분께 대단히 송구하다는 말씀을 드린다"고 밝혔다.

이 대표는 이날 국회에서 열린 최고위원회의에서 "주택은 안정적인 삶의 조건이기 때문에 투기의 대상으로 삼는 행태는 강력히 규제해야 한다"며 이렇게 말했다.

이 대표는 이어 "무엇보다 실수요자의 안정적 주거 유지가 가장 중요한데 가계부채 유동성이 1500조가 넘는 상황이라 주식과 부동산 같은 자산에 투자가 집중돼 긴급처방과 금융규제만으로 한계가 있다"며 "근본적이고 체계적인 대책을 당에서 신속하게 마련하겠다"고 강조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