뒤로가기
뉴스
이준석 "내부총질 당대표 바뀌니 참 달라졌다…계속 이렇게 해라"
2022. 08. 03 by 노컷뉴스
국민의힘 이준석 대표. 윤창원 기자
국민의힘 이준석 대표. 윤창원 기자

국민의힘 이준석 대표는 3일 자신을 "내부총질이나 하던 당대표"로 가리켰던 윤석열 대통령의 발언을 끌어다 "내부총질하던 당대표가 바뀌니 참 달라졌고 참 잘하는 당 아닙니까"라며 "계속 이렇게 해야 합니다"라고 비판했다.

이 대표는 이날 페이스북에 "비상이 아니라고 해서 지난 3주 동안 이준석은 지역을 돌면서 당원 만난 것 밖에 없는데, 그 사이에 끼리끼리 이준석 욕하다가 문자가 카메라에 찍히고 지지율 떨어지니 내놓은 해법은 이준석의 복귀를 막는다는 판단"이라고 꼬집었다.
 


그는 "그리고 그 판단 이후에 어떻게든 (이준석 복귀 저지를) 실현시키기 위해 당헌·당규도 바꾸고, 비상이 아니라더니 비상을 선포한다"며 "사퇴한 최고위원이 살아나서 (최고위)표결을 한다"고 비대위로 전환 과정의 절차적 모순을 지적했다. 그러면서 "용피셜(용산 대통령실+오피셜)하게 우리 당은 비상상태가 아니다"라고 했다.




※CBS노컷뉴스는 여러분의 제보로 함께 세상을 바꿉니다. 각종 비리와 부당대우, 사건사고와 미담 등 모든 얘깃거리를 알려주세요.

CBS노컷뉴스 오수정 기자 crystal@cbs.co.kr

<노컷뉴스에서 미디어N을 통해 제공한 기사입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